캐나다 | (업데이트) BC주 해외입국자 자가격리 승인 호텔, 3곳으로

웨스틴월센터 밴쿠버에어포트

현재도 지정 호텔들 추가 작업

한국서 전화 1-613-830-2992

해외 입국자들이 조만간 공항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3일간 호텔에서 자가격리 숙소가 19일 발표됐다.

연방정부는 22일부터 시민권자나 영주권자 등 모든 해외 입국자들은 밴쿠버, 토론토, 몬트리올, 캘거리 공항으로만 입국해 자비로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행정명령을 내렸다.

검사 후에는 결과가 나올 때까지 3일간 필수적으로 정부가 승인한 호텔에서 자가격리를 해야 한다. 해당 호텔에 대한 예약과 비용지불도 모두 입국자의 책임이다. 연방정부는 18일부터 정부 승인 호텔 예약 시스템을 공개한다고 했는데 18일 공식적으로 이에 대한 정보를 공개 발표하지 않았다.

본 기자는 저스틴 트뤼도 연방총리 사무실의 언론담당자를 비롯해 보건부, 교통부 등의 언론관계자에게 어떻게 예약을 하고 호텔 리스트를 찾을 수 있는 지에 대해 질의를 했다. 이에 대해 19일 새벽 보건부의 앤나(Anne) 담당자가 호텔 리스트 관련 사이트(https://www.canada.ca/en/public-health/services/diseases/2019-novel-coronavirus-infection/latest-travel-health-advice/mandatory-hotel-stay-air-travellers/list-government-authorized-hotels-booking.html)를 보내왔다.

해당 사이트에 따르면 밴쿠버국제공항(YVR)을 통해 입국한 경우 웨스틴월센터밴쿠버에어포트(Westin Wall Centre Vancouver Airport)에서 3일간 자가격리를 해야 한다. 19일 오후 추가된 호텔은 페어몬드 밴쿠버에어포트(Fairmont Vancouver Airport), 그리고 래디슨밴쿠버에어포트(Radisson Vancouver Airport) 등이다. 이로써 총 3곳이 됐다.

사전에 승인 신청을 받아 5개 호텔이 선정된 것으로 알려져 추후 2곳이 더 늘어날 예정이다. 호텔은 공항에서 가까운 거리에 위치해야 한다는 조건이 있어 모두 밴쿠버 공항 인근이 될 예정이다.

토론토 피어슨 공항(YYZ)을 통해 입국한 경우는 앨트호텔피어슨에어포트(Alt Hotel Pearson Airport), 포포인트바이쉐라톤앤엘리먼트토론토에어포트(Four Points by Sheraton and Element Toronto Airport), 홀리데이인토론토인터네셔널에어포트(Holiday Inn Toronto International Airport), 그리고 쉐라톤게이트웨이호텔인토론토인터내셔널에어포트(Sheraton Gateway Hotel in Toronto International Airport), 그리고 오후에 페어필드인앤스위트토론토(Fairfield Inn & Suites Toronto Airport)가 추가돼 총 5곳이다.

몬트리올공항(Montréal-Pierre Elliott Trudeau International Airport, YUL) 입국자는 알로프몬트리올에어포트(Aloft Montreal Airport), 크라운플라자몬트리올에어포트(Crowne Plaza Montreal Airport), 홀리데이인익스프레스앤스위트몬트리올에어포트(Holiday Inn Express and Suites Montreal Airport), 그리고 몬트리올에어포트메리어트인터미널(Montreal Airport Marriott In-Terminal) 등 4곳이다.

캘거리도 애크레임 호텔(Acclaim Hotel)과 매리어트캘거리에어포트(Marriot Calgary Airport) 등 2곳이다.

해당 호텔을 예약하기 위해서는 한국 등 북미 이외지역에서는 1-613-830-2992 (collect outside of North America) 그리고 북미에서는 1-800-294-8253번으로 전화를 해야 한다. 그리고 여행자 이름, 생년월일, 도착 도시와 날짜, 지불방법, 특별요청사항, 그리고 애완동물 관련 정보, 이메일 등을 제시해야 한다.

호텔 비용에는 음식, 방, 안전, 교통편, 그리고 감염방지 및 통제 조치 등이 포함된다. 비용은 도시와 호텔마다 각기 다르기 때문에 예약을 하면서 금액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육로나 항공편을 이용한 모든 입국자는 입국 또는 탑승 72시간 전 코로나19 음성 확인서를 제출해야 한다. 또 입국 후 공항에서 받은 테스트에서 음성이 나왔어도 나머지 14일간의 자가격리를 자신의 집 등 자가격리 숙소에서 계속해야 한다.

연방정부는 14일 자가격리 기간 중에도 1회 더 코로나19 테스트를 시행한다.

758783364_Bn23Pkgq_9684f4795f63d91680c10b43c31072e102d799a0.jpg현재 입국을 위해서 필수적으로 어라이브캔(ArriveCAN, https://www.canada.ca/en/public-health/services/diseases/coronavirus-disease-covid-19/arrivecan.html) 앱을 다운받아 입국장에서 확인서를 제출해야 한다. 이후 14일간의 자가격리 기간 중 해당 앱으로 건강상태를 보고해야 한다. 한국은 앱과 GPS가 연결되어 있어 대상자의 이동동선을 감시할 수 있다. 캐나다의 앱은 그렇지 않아 전적으로 대상자의 매일 보고 내용에 의존한다.

하지만 연방정부는 보안회사들과 계약을 맺고 전국에 있는 외국에서 입국한 자가격리 대상자의 숙소를 방문해 상태 확인을 하고 필요한 경우 법적 조치도 한다고 밝힌 바 있다.

https://joinsmediacanada.com/bbs/board.php?bo_table=news&wr_id=27829#